시민신고로 코로나19 확산 막아내자
상태바
시민신고로 코로나19 확산 막아내자
  • 강석조
  • 승인 2020.07.29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신문고 포털 또는 스마트폰 앱으로 코로나19 위험요소 신고
▲ 시민신고로 코로나19 확산 막아내자
[All news(올뉴스)] 대구시는 코로나19 확산이나 감염을 일으킬 수 있는 생활 속 위험요소를 ‘안전신문고’를 통해 신고 받는다.

안전신고 대상은 집합금지 조치를 한 시설에서 영업이나 모임을 하는 경우, 자가격리 중인 사람이 격리지를 무단이탈한 경우, 고위험시설·모임, 출입자 관리, 환기·소독,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이 반복적·복합적으로 지켜지지 않는 경우, 특정한 시설, 사업장, 영업, 집회· 모임, 행위 등으로 감염확산 위험이 높은 경우, 기타 감염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아이디어나 제안 등이다.

안전신문고 앱·포털에 ‘코로나19 신고’ 탭을 개통한 지난 7월 6일 이후 7월 27일까지 대구시의 코로나19 관련 위험요소 신고 건수는 총 79건으로 방역수칙 위반이 48건, 제안 2건, 취하·오신고 26건, 기타 3건 등이다.

안전신문고는 모든 안전관련 신고 채널로 행정안전부가 구축한 안전위험요소에 대한 통합신고 시스템으로 위험요소를 발견하면 사진이나 동영상을 촬영해 안전신문고 포털 또는 스마트폰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다.

올해 상반기 대구시가 안전신문고를 통해 접수한 안전신고 건수는 총 48,373건으로 인구 1만명당 198건으로 지난해 동기간 대비 45.6% 증가했다.

대구시의 안전신문고 신고 건수는 서비스를 개시한 2014년 9월 30일 이후 지금까지 총 18만여 건이 접수됐으며 연도별로는 2014년 35건, 2015년 4,382건, 2016년 13,943건, 2017년 15,934건, 2018년 22,446건, 2019년 80,142건으로 매년 증가 추세에 있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코로나19 관련 위험요소가 접수되면 최대한 신속하게 처리할 것”이라며 “코로나19 확산과 감염 방지를 위해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활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