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도 시공능력평가 결과, 지난 1년간 건설업체 실적공개
상태바
‘20년도 시공능력평가 결과, 지난 1년간 건설업체 실적공개
  • 강석조
  • 승인 2020.07.29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물산, 현대건설, 대림산업 Big 3 순위 유지
▲ 국토교통부
[All news(올뉴스)] 국토교통부가 전국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공사실적, 경영상태, 기술능력, 신인도 등을 종합평가한 ‘2020 시공능력 평가’ 결과, 토목건축공사업에서 삼성물산㈜이 20조 8,461억원으로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2위와 3위는 현대건설㈜, 대림산업㈜, 그 뒤를 이어 지에스건설㈜이 4위를 차지해 전년도와 동일한 순위를 유지했으며 5위 ㈜포스코건설과 6위 ㈜대우건설은 순위가 맞바뀌었다.

7위 현대엔지니어링㈜, 8위 롯데건설㈜, 및 9위 에이치디씨현대산업개발㈜은 전년도와 동일한 순위를 유지했으며 지난해 11위로 물러났던 에스케이건설㈜은 10위권 내에 재진입했다.

‘시공능력평가’는 발주자가 적정한 건설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건설공사실적·경영상태·기술능력 및 신인도를 종합 평가해 매년 공시하고 8월 1일부터 적용되는 제도다.

발주자는 평가액을 기준으로 입찰제한을 할 수 있고 조달청의 유자격자명부제, 도급하한제 등의 근거로 활용되고 있다.

올해 토목건축공사업의 시공능력 평가 총액은 258조 1,356억원으로 지난해에 비해 3.7% 증가했다.

평가항목별로 보면, 최근 3년간 공사실적을 평가하는 ‘실적평가액’은 100조 8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소폭 증가했으나, 증가율은 2년 연속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영평가액’은 전년 대비 9.6% 증가한 98조 5천억원, ‘신인도평가액’은 15조 8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6.9% 증가했으나, ‘기술평가액’은 42조 8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1.9% 감소했다.

종합건설업의 업종별 공사실적 주요 순위를 살펴보면, 토건 분야는 삼성물산이 8조 3,323억원, 현대건설이 6조 8,413억원, 지에스건설이 6조 4,877억원을, 토목 분야는 현대건설이 2조 3,636억원, 삼성물산이 1조 8,751억원, 대우건설이 1조 3,162억원을, 건축 분야는 삼성물산이 6조 4,572억원, 지에스건설이 5조 4,651억원, 대우건설이 4조 9,241억원을, 산업·환경설비 분야는 삼성엔지니어링이 4조 8,665억원, 지에스 건설이 2조 9,482억원, 현대엔지니어링이 2조 8,349억원을, 조경 분야는 지에스건설이 660억원, 제일건설이 617억원, 에스케이임업이 567억원을 기록했다.

주요 공종별 공사실적 주요 순위를 살펴보면, 토목업종 중에서 ‘도로’는 대림산업·삼성물산·대우건설, ‘댐’은 삼성물산·대림산업·대우건설, ‘지하철’은 삼성물산·지에스건설·엘티삼보 순이며 ‘상수도’는 삼성엔지니어링·태영건설·코오롱 글로벌, ‘택지용지조성’은 에스케이건설·대우건설·현대엔지니어링 순이다.

건축업종 중에서 ‘아파트’는 지에스건설·대우건설·포스코건설 순이고 ‘업무시설‘은 현대건설·삼성물산·대우건설, ’광공업용 건물’은 삼성물산·에스케이건설·지에스건설 순이다.

산업·환경설비업종 중에서는 ‘산업생산시설’은 지에스건설·에스케이건설·현대엔지니어링, ‘화력발전소’는 두산중공업·삼성물산·현대엔지니어링, ‘에너지저장·공급시설‘은 현대엔지니어링·대우건설·현대건설 순이다.

이번에 시공능력평가를 받은 건설업체는 총 66,868개 사이며 전체 건설업체 75,523개 사의 89%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